J와 W에게

아들! 축일을 축하한다.

리즈hk 2010. 12. 3. 07:33

일기를 쓸 시간적 여유가 없다.

뭐했냐?

그래도 울 아들 축일인 오늘 그냥 지나가기가 뭣해서 주절거려본다.

 

끊어버립니까..?

끊어버 하고 있는데 끊어버립니다고 하여 좌중을 웃겼던 만3살에.. 영세를 받았다.

요즘 녀석이 제가 원해서 받은 거 아니니까 강요마세요~ 한다.

녀석이 초등 5학년때의 꿈이 신부님이라고 적어둔 파일이 어디 있을텐데...

그랬던 녀석이 말이다.

 

프란치스코 하비에르야~~~

축일을 축하해~

 

10일후의 너의 생일에 엄마가 올라갈 수 있을지 모르겠지만...

올라가더라도 널 볼 수 있을지 모르지만 맘은 널 네 곁에 가 있다는 것만 알아주~~~

 

이렇게 썼다는 것을 알면 또 `제발~~~` 하겠지~

그래도 엄마는 이렇게 한다.

 

오늘 하루 네게 행복과 사랑이 넘치는 날이되기를,,

하는 일도 술술 잘 되기를,,,

힘들지 않기를 바란다.

 

 

사랑한다. 아들^^*

 

'J와 W에게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25-02-11 성집 졸업식^^*  (0) 2011.03.02
축하한다 성집아~~!!!  (0) 2011.02.25
아들! 축일을 축하한다.  (0) 2010.12.03
사랑하는 성집아~~  (0) 2010.06.12
아들의 마음이...  (0) 2010.01.28
아들 사진을 찾다(2)  (0) 2009.12.17